커버스토리

대구 남구청, 교육부 주관 ‘2020년도 신규 평생학습도시 선정’
3전 4기로 이루어낸 성과

대구평생교육진흥원 김인숙 기자

대구 남구청, 2020년도 신규 평생학습도시 선정<사진 제공: 대구시 남구청>

대구시 남구청(구청장 조재구)은 2020년 교육부 주관 신규 평생학습도시 지정 공모에 선정됐다고 5월 21일 밝혔다.

남구의 평생학습도시 지정은 남구의 오랜 숙원사업으로 2013년 「남구 평생교육 진흥조례」를 제정한 이후, 평생교육협의회 운영과 평생교육사 배치, 평생학습관 조성, 전담조직 확대·개편, 1·2차 평생교육진흥 중장기 종합계획 수립 등 연차적으로 평생학습 기반의 골격과 체계성을 꾸준히 갖춰나갔으며, 3전 4기 도전 끝에 2020년에 평생학습도시로 지정되는 결실을 맺게 되었다.

이번 평생학습도시 선정으로 주민이 언제, 어디서나 평생학습을 받을 수 있도록 지역 내 평생학습 인프라를 구축하고, 지역 내 여건과 특성, 수요를 반영하여 주민이 원하는 교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된다.

평생학습도시 선정으로 국비지원과 함께 ‘학습으로 혁신하다. 배리어프리 포용학습 도시 남구(물리적 제도적 장벽을 없앤다)’라는 슬로건 아래 비전 실현의 추진전략으로 ‘길 찾기, 길 잇기, 길 걷기, 길 내기’를 통해 주민 누구나 학습 참여에 있어 어떠한 장벽도 없는 포용적 평생학습 기회를 제공하게 된다.

대구 남구청, 2020년도 신규 평생학습도시 선정

주요 사업으로 앞산을 학습자원으로 특화한 지역학 강사 양성, 포용과 통합의 가치 실현을 위한 장애인 평생교육 지원, 학습형 일자리로 반려동물 관련 전문인력 양성 및 교육 돌봄·마을학교 운영을 위한 미래마을 강사 양성 등을 특화 사업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거리 플래카드의 경축 메시지<거리 플래카드의 경축 메시지>

조재구 남구청장은 “평생학습도시 지정은 남구의 숙원사업이었기에 열악한 재정 여건에도 구민 역량과 도시 활력을 높이기 위해 노력하겠다.”는 의지를 밝히고 “코로나19로 인해 지역사회 분위기가 위축되어 있는 만큼 평생학습도시 지정이 구민에게 큰 선물이 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대구 남구청, 2020년도 신규 평생학습도시 선정

남구 내 학습자원을 연결해 권역별 특화 활동을 운영하는 평생학습센터 〈Way To U 남구〉를 통해 남구 구석구석, 길 따라 이어지는 학습의 길 운영으로 근거리 학습을 통해서 구민의 역량 강화와 도시 활력 증진을 하고자 한다. 구민의 근거리 평생학습권 보장을 위해 10개소를 평생학습센터로 지정하고, 본격적인 운영을 하고 있다. 지정된 평생학습센터는 봉덕1동 행정복지센터, 봉덕3동 행정복지센터, 대명4동 행정복지센터, 꿈틀작은도서관, 대명마을문화창작소, 앞산커뮤니티센터(음식체험장), 장애인 재활지원센터, 남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 그림책카페 hago, 대덕노인종합복지관이다.

이로서, 구민이 언제, 어디서나 평생학습을 받을 수 있도록 지역 내 평생학습 인프라를 구축하고, 여건과 특성, 수요를 반영하여 주민이 원하는 교육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되었다.

프린트하기